뉴스

KAIST 연구원(KI, 원장 김상수) 산하 연구소인 KAIST IT융합연구소(소장 조동호)는 전원이 필요없는 무선키보드 기술을 개발하여 한양세미텍에 기술을 이전했다.

 

KAIST IT융합연구소가 개발한 무전원 무선키보드는 기존의 키보드 제품과 달리 건전지를 넣지 않고도 사용이 가능하며, 선이 연결되지 않은 키보드로, 작고 가벼워 휴대 및 사용이 편리해 제품화에 성공하면 관련 시장에서 크게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무전원 무선키보드 기술의 초기 아이디어는 지난 2007년 KAIST 구성원들을 대상으로 개최된 "미래단말 아이디어 공모전"(주최: KAIST 연구원, 주관: KAIST IT융합연구소)의 수상작으로부터 나온 아이디어로 원내 구성원들의 참여를 이끌어낸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

 

이번에 기술이전에 성공한 완전 유연성을 가진 무전원 무선키보드는 KAIST IT융합연구소 미래디바이스팀(팀장 정성관)과 관련분야의 KAIST 교수들로 구성된 ‘미래단말 TFT’의 운영을 통해 공모전 수상작 아이디어를 구체화 하고, KAIST 연구원에서 기관고유사업비를 지원받아 기초연구과제를 수행하여 도출한 연구 결과이다.

 

위 기술을 통해서 유비쿼터스 컴퓨팅 및 통신 환경을 실현하고, 접는 키보드의 새로운 시장을 개척할 뿐 아니라, 세계시장에서 모바일 디바이스 산업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한걸음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Device Team.jpg

<미래디바이스팀>

 

크기변환3_무전원 무선키보드2.JPG

<무전원 무선키보드>

 

 

관련 기사:

전원이 필요 없는 무선키보드

KAIST 개발 '무전원 무선키보드 기술' 이전 성공

‘건전지 넣지 않은 키보드’ 기술거래 눈길

피앤아이비 '무전원 무선키보드 기술' 이전
대덕 TBC, 설립 후 첫 기술 거래 성과

대덕TBC 첫 기술거래 성과

대덕TBC 설립 후 첫 기술거래 성과 나와